제주도 여름 휴가의 여운 때문일까요.


갑자기 물회가 땡깁니다. 


저희가 요즘 좋아하는 청초수물회집은 너무 멀고....


광교호수공원에서 그나마 가깝다는 물회 맛집이라고 인터넷에 나오는 #마라도해물탕집으로 향합니다.


요즘 생활신조가 돈은 거짓말을 하지 않는다는 주의라 마라도해물탕 모듬물회로 주문합니다.


옆에서 같이 먹을 애들은 칼국수로 주문해줬네요.


#마라도해물탕 모듬물회는 그릇이 엄청나게 큽니다. 


처음에는 마라도해물탕 모듬물회 다 먹고 공기밥도 주문하려 했는데 결국은 국수 소면도 못 먹었네요.


왜냐면 마라도해물탕 모듬물회 양이 엄청나게 많았거든요.


마라도해물탕 모듬물회에는 산낚지도 같이 나옵니다.


해삼도 엄청나게 많구요.


전복은 성수기가 아니라 그런지 양이 많지는 않았네요.


대신 그 자리를 해삼이 엄청나게 많아 대신해줬습니다.




다만 다 먹고 나니 좀 짠 느낌입니다. 

그날 저녁에 물이 엄청나게 땡기더라구요.

가끔 물회가 생각난다면 마라도해물탕찜 가볼만합니다. 




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.
경기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361 1층 | 마라도해물탕찜 수원본점
도움말 Daum 지도
Posted by 제이슨78